> 개혁공보 > 교회사
 
복음으로 듣는 교회사 | 「교회 역사를 바꾼 콘스탄…
길고 긴 박해 속에서 신앙을 지키며 복음 전파의 사명을 감당했던 초대교회 성도들에게 새로운 하나님의 역사가 일어났다. 그것은 콘스탄틴 황제가 313년에 밀라노에서 칙령을 반포한 기독교 공인이다. ‘이제 기독교인들은 아무런 제한을 받지 않고 종교 활동을 할 수 있는 자유…
복음으로 듣는 교회사「고난의 여정, 언약의 여정 ⑵」
복음으로 듣는 교회사   「고난의 여정, 언약의 여정 ⑵」   “순교자의 피는 교회의 씨앗이다” 속사도 터툴리안의 말처럼, 로마의 박해 속에서도 순교자의 피의 씨앗이 움트고 자라나 곳곳에 교회가 세워지고 복음이 확산되었다. 이러한 교회의 확산이 로마 황제…
1991년-1997년까지 다락방전도운동의 역사(1)
1991년-1997년까지 다락방전도운동의 역사(1)
1991년-1997년까지 다락방전도운동의 역사(1)‘전도시스템, 전도훈련, 전도집회’ 중심으로 전국과 세계에 확산다락방전도운동이 본격적으로 전국과 세계에 확산된 지 30여년이 되어가고 있다. 당시 부산의 동삼제일교회(현 임마누엘교회)에서부터 시작한 다락방전도운동은, 1988…
[통계로 보는 현장] 코넬신학교 토드 존슨 박사, “대부분 …
통계로 보는 현장코넬신학교 토드 존슨 박사, “대부분 기독교 전도가 불신자에 이르지 못하고 있다”최근 한국에서 개최된 ‘글로벌 크리스차니티(Global Christianity)’ 세미나에는 코든 코넬 신학교의 Center for Global Christianity의 대표 토드 존슨(Todd Johnson) 박사가 …
[기독교 역사를 찾아서] 호남기독교의 요람지 광주 양림동…22명…
[기독교 역사를 찾아서] 호남기독교의 요람지 광주 양림동…
[기독교 역사를 찾아서] 호남선교의 역사: 전라남도 지역호남기독교의 요람지 광주 양림동…22명 선교사 묘역 자리해‘한국의 예루살렘’으로 불리는 광주 양림동은 100여전 전의 역사를 그대로 느낄 수 있는 곳 중의 한 곳이다. 호남 기독교의 요람지였던 양림동에는 기독교 선교…
[성경과 세계사] ‘오직 하나님’을 바라보며, 광야생활 동안 이…
[성경과 세계사] ‘오직 하나님’을 바라보며, 광야생활 동…
성경과 세계사‘오직 하나님’을 바라보며, 광야생활 동안이스라엘 백성을 하나님의 군대로 훈련시키시다 모세에 십계명을 주시고, 선택된 백성으로서 축복을 보장“나 이외에는 다른 신들을 네게 두지 말지니라”(신 5:7)모세가 이끄는 이스라엘 백성은 르비딤을 떠나 시나이 산…
[기독교 역사를 찾아서]  오웬 선교사
[기독교 역사를 찾아서] 오웬 선교사
기독교 역사를 찾아서 | 호남선교의 역사: 전라남도 지역‘오 목사’로 불리며, 전남 14개 지역을 순회하던 오웬 선교사 오웬 선교사(C. C. Owen: 1867-1909, 한국명 오기원, 오원)는 유진 벨 선교사와 함께 호남 선교를 발판을 마련한 선교사이다. 광주 기독병원 간호전문대…
[성경과 세계사] “여호와께서 오늘 너희를 위하여 행하시는 구…
[성경과 세계사] “여호와께서 오늘 너희를 위하여 행하시…
성경과 세계사“여호와께서 오늘 너희를 위하여 행하시는 구원을 보라"430년 만에 이스라엘에서 해방, 장정만 60만명에 이른 대행렬 “이스라엘 자손이 라암셋을 떠나서 숙곳에 이르니 유아 외에 보행하는 장정이 육십만 가량이요.”(출 12:37)“이스라엘 자손이 애굽에 거주…
[기독교 역사를 찾아서] 서서평 선교사
[기독교 역사를 찾아서] 서서평 선교사
호남선교의 역사: 전라남도 지역한국인과 똑같이 살았던 호남선교의 어머니 서서평 선교사 얼마 전 내로라 하는 개봉작들이 즐비한 가운데, 한 편의 기독교 영화가 조용한 울림을 전해줬다. 영화배우 하정우의 나래이션으로도 이름이 알려졌던 영화 ‘서서평, 천천히 평온하…
목포에 복음의 씨가 뿌려진 맨 처음 터, ‘양동교회’
목포에 복음의 씨가 뿌려진 맨 처음 터, ‘양동교회’
  사진 위는 1910년에 지어진 양동교회 전경.사진 아래는 1987년에 교회 마당 한쪽에 건립한 선교기념비.   목포의 최초의 교회는 양동교회로, 미국 남장로교 유진 벨(Rev. Eugene Bell, 한국어 이름: 배유지) 선교사가, 1897년 선교사들과 신도들이 천막을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more
 
제 19회 세계청소년국토대장정 250명 참가
제 19회 세계청소년국토대장정 250명 참가
제 19회 세계청소년국토대장정 250명 참가 제37회 총회 교역자 부부 여름 수양회… 오… 2019 밀라노 유럽집회 및 렘넌트대회
 
 
 
 
 
 
 
개혁공보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상호명:개혁공보 | 편집국장 : 이재환 목사
주소:142-820 서울시 강서구 양천로 564, 1513호(등촌동두산위브센티움)
TEL:02-401-0675 | FAX:02-401-0676
Copyright(c) 2015 개혁공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