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장합동 104회 총회, ‘세이연 박형택, 이인규, 김성한’ 이단 및 교류금지

이단성 있는 이인규씨 이단연구 결과물 삼가야

작성일 : 19.10.08 17:49 | 조회 : 17
  1. 글쓴이 : 최고관리자

  2.  

    예장합동 104회 총회, ‘세이연 박형택, 이인규, 김성한’ 이단 및 교류금지

    이단성 있는 이인규씨 이단연구 결과물 삼가야

    “‘무엇이든지 물어보세요까페 기고, 구독, 광고-후원 철저히 교류 금지

     

    예장 합동총회 104회 정기총회에서 이단(사이비)피해대책조사연구위원회(위원장 이종철)가 세이연(세계한인기독교이단대책연합회)에 대해 조사한 결과에 대해 이단이므로 철저히 교류를 금지하기로 결의됐다.

    당초 이대위는 세이연에 대해 세이연과 그와 관련된 모든 인터넷 신문과 인터넷 등에 기고, 구독, 광고 및 후원하는 것과 철저히 교류를 금지하기로 하다는 보고를 총대들에게 했으나 이에 대해 현장에 있는 총대들의 의견을 통해 최종적으로 위와 같은 결의가 됐다.

    이대위는 보고를 통해 경기노회장 원용식씨와 남중노회장 고광종씨가 헌의한 미주 세이연과 이인규씨 이단성 조사 및 이단성이 있는지 조사의 건에서, 1. 미주 세이연 이단성 조사청원: 미주 세이연(회장: 김순관) 박형택, 이인규, 한선희, 조남민, 김성한, 이태경, 서인실, 백남선, 이종명 등은 예수님의 자존성(여호와)을 부인하고, 성령의 여호와 되심을 부인하는 성부 유일신론 및 반 삼위일체 교리를 주장하고 있다면서 또한 본 교단 목회자들을 이단이라고 하고 있고, 위 사항을 조사해 이단성이 발견되면 전 교회에 공표해 주시기 바란다고 헌의된 내용을 설명했다.

    이어 이인규(감리교권사)씨는 특별계시가 계속된다는 주장으로 2017년 본 교단 102회 총회에서 교류금지로 결의된 자이다. 4개 교단에서 이단성을 조사받았다, 이번에는 예수님의 자존성(여호와)을 부인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 예수님의 여호와 되심을 부인하는 이인규를 조사해 이단성이 있다면 전국교회에 알려주시기 바란다고 지적된 내용을 부연했다.

    이대위는 또한 본 교단 102회 이단대책위원회 총회보고서는 이인규씨는 감리교 권사로서 사업을 하다가 이단연구를 하면서 이단 연구가가 됐다. 그가 신학을 공부하지 않았기 때문에 평신도 이단연구가라고 할 수 있다. 이인규씨의 사상의 문제점은 크게 네 가지로 요약된다고 전제 한 후 첫째는 오늘날도 특별계시가 있다는 것이며, 둘째는 십자가 복음과 부활복음을 이원회하며, 셋째는 예수님은 십자가에서 속죄를 이루시고, 부활하심으로 구속(redemption)을 이루셨다고 하며, 넷째는 하늘 성소가 실제로 존재하는데 예수님께서 십자가에 죽으신 후 실제로 하늘 성소에 들어가 다시 피를 뿌렸다는 것이다고 그의 사상을 나열했다.

    그러면서 본 교단의 연구 결론으로 이인규씨는 평신도로서 이단 연구를 하고 있는 것이 훌륭한 점이기도 하지만, 얼마나 위험한 일인가를 말해주고 있다본 교단 성도들은 개혁주의 신학과 맞지 않고 이단성이 있는 이인규씨의 이단 연구 결과물에 의지하는 것을 삼가야 할 것이며, 본 교단 산하 교회와 목회자와 성도는 그의 인터넷 신문과 인터넷 무엇이든지 물어보세요까페에 기고, 구독, 광고 및 후원하는 것과 철저히 교류 금지해야 할 것이다고 결론을 내렸다.

    이대위는 끝으로 이인규씨는 본 교단 목사에 대한 이단성 공격을 일삼아오면서 혼란을 가중시키고 있다면서 103회 이단대책위원회에서는 이인규와 같은 입장에 있는 세이연에 대해, 본 교단 산하 교회와 목회자와 성도는 세이연과 그와 관련된 모든 인터넷신문과 인터넷 등에 기고, 구독, 광고 및 후원하는 것과 철저히 교류를 금지하기로 했다고 보고 했다.

    이에 참석한 총대들은 미주 세이연과 관계자 및 이인규씨에 대해 이단 및 교류 금지를 결의로 한층 강하게 결의를 했다.

    한편, 예장통합측도 올해 제104회 총회에서 미주 세이연 및 관계자, 이인규씨 이단성을 조사해 달라는 청원을 받아들여, 1년간 조사에 들어갔고 지난해 예장고신측은 이인규 권사에 대해 참여자제를 결의한 바 있다.

     

     


 
 
 
+more
 
제 19회 세계청소년국토대장정 250명 참가
제 19회 세계청소년국토대장정 250명 참가
제 19회 세계청소년국토대장정 250명 참가 제37회 총회 교역자 부부 여름 수양회… 오… 2019 밀라노 유럽집회 및 렘넌트대회
 
 
 
 
 
 


 
개혁공보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상호명:개혁공보 | 편집국장 : 이재환 목사
주소:142-820 서울시 강서구 양천로 564, 1513호(등촌동두산위브센티움)
TEL:02-401-0675 | FAX:02-401-0676
Copyright(c) 2015 개혁공보 All rights reserved